휴 잭맨 & 스티그


백발이 희끗희끗한 베테랑 톱기어 제작진들은 요번 주 시리즈20의 에피소드4가 촬영일 중에서 가장 더운 날이었다는 것에 동의 했습니다.


그런데 그 이유는 휴 잭맨이 트랙에 와서 우리의 복스홀 아스트라 테크라인의 성능을 남김없이 짜낸것도 원인이 아닙니다.

우리 트랙에 벤츠 SLS가 와서 그의 노란색 전기 형제와 막상 막하로 싸워서도 아닙니다.

그리고 우리가 영국의 홍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교통수단을 공개했기 때문도 아닙니다.


그렇습니다. 단지 그냥 더운겁니다. 30도가 넘는 날씨에 스튜디오의 에어컨은 고장이 나버렸죠.

그렇지만, 요번주 일요일에 정말 재밌는 쇼를 보실 수 있으실 겁니다.


휴 잭맨 & 스티그


비난이 사방으로 빗발 쳤습니다.


휴 잭맨 & 스티그


아디만티움 발톱을 가지고 있는 잭맨과 온몸이 아디만티움으로 된 스티그 입니다.


제임스 메이, 제레미 클락슨, 리처드 해먼드


제임스는 쇼가 시작되기전에 발생하는 긴장감을 미니 리퍼튼의 러빙 유를 들으면서 가라앉힌다고 합니다.



휴 잭맨과 스티그


스티그 : 그의 이름은 울버린이고 아주 버릇없는 놈이에요

(원문: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스타랩타임 휴 잭맨


우왕 ㅋ 저차의 보증기간 좀 보세요!


제레미 클락슨, 제임스 메이, 리처드 해먼드


제레미는 제임스가 크리스마스때 사놓은 자작 세례도구를 쓰는것을 허락 받았습니다.


메르세대스 벤츠 SLS AMG 블렉 에디션


오! 저차는! 6.2리터 622마력 468 파운드/피트 토크를 내는 벤츠 SLS AMG 블렉이군요!


휴 잭맨


휴잭맨은 1968년 이후로 모든 남자들을 다 못생긴 사람으로 만들어 버렸습니다.


휴 잭맨과 제레미 클락슨


클락슨과 잭맨은 숙련되게 린디 합을 추는 법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제레미 클락슨


제레미는 일생일대의 의문을 가지고 논쟁하고 있습니다.


두꺼운 피자를 먹을까 하니면 얇은 피자를 먹을까?


제임스 메이, 리처드 해먼드, 제레미 클락슨


프로듀서가 강제로 시킨 쇼 시작전의 그룹 허그는 그렇게 호응을 얻지 못했습니다.


휴 잭맨과 스티그


휴 잭맨과 스티그


스티그와 잭맨은 70대 후반에 처음만났습니다. 그 둘은 미들스브러에 있는 클럽 봉고 인터네셔널에서 일했었죠.


원문: Topgear.com

번역: Estoque


3줄 요약


- 요새 영국은 무쟈게 덥다

- 맨중의 맨 휴 잭맨

- SLS 짱짱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