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99 보드 중에서 제일 잘 나가는 제품인 디럭스의 마지막 버전이다. X99 디럭스는 2014년 처음 출시되어 2015년 중반 X99 디럭스/USB3.1로 업그레이드 되어 판매가 되었다. 그리고 2016년 인텔이 2011-V3 소켓의 마지막 모델인 브로드웰-E를 출시하면서 최종 마이너 업데이트를 거쳐서 나온 모델이다. 


초기 X99 디럭스와 비교하면 많은 변화가 있다.

- M.2 속도 10Gb/s에서 32Gb/s로 향상

- 메모리 최대 지원용량이 64GB에서 128GB로 증가(이전 보드도 바이오스 업데이트 후 가능)

- 브로드웰-E/EP 지원 (역시 바이오스 업그레이드로 가능)

- 아수스 오로라 RGB LED

- 방열판 구조, 디자인 변화 

- USB 3.1 기본 지원 / USB-C 타입 온보드 커넥터

- PCI 슬롯에 금속 보강제로 휨방지

- 썬더볼트 카드 기본 제공. 썬더볼트2, 썬더볼트3, USB-C 타입 호환 

- 펜허브 PVM 컨트롤러 제공

- U.2 NVMe 규격 지원

- SATA Express 지원

- 블루투스 4.1



400불이 넘는 고급 보드 답게 포장이 아주 짱짱하다. 



이렇게 전면이 찍찍이로 붙어있고 떼면 열린다. 다만 내용물만 보이지 뚜껑은 위로 열어야 됨



포장을 열면 맨위에 보드가 정전기 방지 봉투에 쌓여 있다.



보드를 들어내면 무선안테나와 썬더볼트 카드 등 여러 엑세서리가 나온다. 



M.2 PCI 카드



고급 보드 답게 구성품이 정말 많다. 



ATX 보드라서 그렇게 크진 않다. SSI-EEB 한번 사보고 싶었는데 흑흑...



임시케이스(?)위에 올려 놓은 모습. I/O 포트를 보면 전부 USB다. PS/2? 그게 뭐죠?



뒷면. 2011-V3 답게 백플레이트가 붙어있다. 그러고 보니 직구 물건인데도 KCC 마크가 있네...



시스템 테스트를 위한 전용 전원/리셋버튼이 보인다. 옆에는 오류로그 표시기. 은근 유용하다. 



금속 보강제가 들어간 슬롯 모습. 2번 슬롯은 썬더볼트 카드 전용이고 3번은 금속보강도 없고 끝 부분에 LED도 안들어온다. 처음에는 불량인줄 알았는데 원래 그런거...



X99 디럭스 II.